스카이팀 화물 업그레이드 추적 도구

12개의 항공사로 구성된 스카이팀 화물 얼라이언스가 업그레이드된 온라인 추적 도구를 선보입니다. 고객들은 항공 화물 운송장 번호를 웹사이트에 입력하여 통합 네트워크 상의 화물을 추적할 수 있습니다.

12개의 항공사가 공유하는 중앙 집중화된 IT 시스템은 화물 운용과 승객 편의를 위해 개별 화물의 가장 최근 상태를 보여 줍니다.

새로운 도구에 대해 스카이팀 화물의 부사장 Eric Hartmann은 “SkyLink는 회원사 IT 시스템 간의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세계 175개국에서 고객들의 화물 운송을 효율적으로 처리합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아에로플프로트 화물, 아르헨티나 항공 화물, 아에로멕시코 화물, 에어 프랑스 화물, 알리탈리아 화물, 중화항공, 중화항공 화물, 체코항공 화물, 델타 화물, KLM 화물, 대한항공 화물로 구성된 12개 스카이팀 화물 회원사의 모든 고객들은 이 도구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