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헨티나 항공 카고, 스카이팀 화물 얼라이언스 가입

2013 11 6마이애미 -아르헨티나 항공 카고의 화물 사업부는 오늘 마이애미 공항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에어 카고 아메리카 (Air Cargo Americas Show)에서 스카이팀 화물 얼라이언스에 가입했습니다이로써아르헨티나 항공은 스카이팀 화물 얼라이언스의 12번째 회원 항공사가 되었으며 스카이팀 화물 글로벌 네트워크에 30 이상의 남미 목적지가 추가되었습니다.

스카이팀 카고 이사회를 대표하는 아에로멕시코 카고의 마우리치오 니에토(Mauricio Nieto) CEO와 아르헨티나 항공의 북미, 중미, 베네수엘라, 페루, 콜롬비아 및 에콰도르 지역의 마르셀로 W. 보티니(Marcelo W. Bottini) 이사가 가입을 발표하는 기자 회견에서 얼라이언스 계약서에 서명했습니다.

니에토 씨는 "성장하고 있는 남미 시장, 특히 남부 원뿔꼴 지역에서 아르헨티나 항공 카고의 현재 입지는 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일한 글로벌 항공사 화물 얼라이언스인 스카이팀 카고는 높은 기준을 지닌 고객 중심 화물 운송 서비스로 알려져 있습니다. 아르헨티나 항공 카고의 합류로 남반구에서 고유한 단일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이 지역에서 범위를 확장하는 일이 가능해질 것입니다."

보티니 씨는 "이는 국제적 위상의 전문적이고 효율적인 화물 사업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기 위한 긍정적인 단계"라고 평했습니다. “스카이팀 카고에 가입함으로써 아르헨티나 항공은 산업 발전의 최선두에 설 것이며 고객에게 원활하고 효율적인 제품 및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져 국제 경쟁력은 더욱 높아질 것입니다."

에어 프랑스 KLM 카고의 얼라이언스 부회장이자 스카이팀 카고의 총 초이(Chong Choy) 회장은 "스카이팀 카고 회원사들은 성장하고 있는 얼라이언스의 12번째 회원으로 아르헨티나 항공 카고를 기쁜 마음으로 환영하며 남미에서의 입지가 확대되기를 기대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스카이팀 카고가 성장할수록 세계는 점점 좁아지며, 고객에게 더 많은 서비스를 제공하여 전 세계적으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입니다."

아르헨티나 항공 카고

1950년에 설립된 아르헨티나 항공은 선두적인 남미 항공사 중 하나입니다. 부에노스아이레스의 아에로파르케호르헤뉴베리 및 에세이사국제공항를 허브로 두는 아르헨티나 항공은 미주, 유럽, 남태평양에 21개의 국제 목적지로 항공편을 운항합니다. 아우스트랄항공과 함께 아르헨티나 항공은 아르헨티나의 36개의 목적지 및 아르헨티나령 영토에 있는 기타 도시로 운항함으로써 기타 항공사와 차별성을 가집니다. 아르헨티나 항공은 새롭게 선보이는 아에로파르케호르헤뉴베리 도심공항을 통해 아르헨티나와 기타 지역에 대한 유기적인 연결성을 제공합니다. 아르헨티나 그룹은 야심찬 항공기 리뉴얼 프로그램을 수행할 예정입니다. 항공기는 에어버스 330, 에어버스 340, 보잉 737-700/800, 엠브라에르 190 항공기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아르헨티나 항공은 2012년 9월부터 스카이팀 글로벌 얼라이언스의 회원 항공사로 함께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www.cargo.aerolineas.com.ar을 방문해주시기 바랍니다.

아르헨티나 항공 카고는 아르헨티나 항공이 운영하는 항공기에서 제공하는 동체 하부 화물실의 용량을 상품화하고 있습니다. 아르헨티나 항공 카고는 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 고객에게 전 세계로 통하는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스카이팀 카고 정보

2000년 9월에 시작한 스카이팀 카고에는 아에로플로트 카고, 아르헨티나 항공 카고, 아에로멕시로 카고, 에어 프랑스 카고, 알이탈리아 카고, 중화항공 카고, 중국화물항공, 중국남방항공 카고, 체코항공 카고, 델타항공 카고, KLM 카고 및 대한항공 카고가 포함됩니다. 항공사의 화물 사업부가 고객에게 세계 경로 네트워크, 표준화된 운항 프로세스 및 '단일' 창고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제휴를 맺었습니다. 스카이팀 카고�� 제휴사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원활한 화물 조정 및 배송을 책임집니다. 고유한 제품 포트폴리오 범위가 12개 항공사 파트너에 의해 공동으로 고객에게 제공됩니다.

www.skyteamcarg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