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필리핀 재난지역에 구호품 지원

  • 태풍 ‘하이옌’으로 막대한 피해 입은 필리핀 이재민들을 위한 구호품 생수 4만개, 컵라면 6만개, 담요 2000장 등의 구호물품 지원
  •  국내외 구호현장에 구호품 지원 및 물자 수송 등 글로벌 나눔 경영 활동 활발히 전개

“태풍 피해로 고통 받고 있는 필리핀 이재민 구호한다!”

대한항공이 태풍 ‘하이옌’으로 큰 피해를 입은 필리핀 지역 이재민들에게 생수 4만개(6만리터)와 컵라면 6만개, 즉석밥 2만 4000개, 담요 2000 장 등 약 1억 6백만원 상당의 구호품을 지원한다.

대한항공은 11월 26일 운항되는 KE 631편을 시작으로 약 7일에 걸쳐서 구호물품을 수송한다. 구호물품은 필리핀 사회복지개발부에 전달 될 예정이다.

필리핀은 지난 11월 8일 중부 비사야 지역을 강타한 슈퍼 태풍 하이옌으로 인해 도시가 폐허화되고 교통과 통신이 두절되는 등의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사고 수습 및 구호 활동이 활발히 전개중인 가운데, 11월 27일 현재 태풍 하이옌으로 인한 사망자는 및 실종자는 7000명을 넘어선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한편 대한항공은 지난 2008년 중국 쓰촨성 대지진 당시 특별 화물기를 투입해 담요와 생수 등 구호품을 지원한바 있으며, 2011년 3월에는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일본 동북지방 이재민들에게 구호품으로 생수 9만리터와 담요 2000장을 긴급 지원하는 등 대표 국적항공사로서 국내외 구호 현장에 구호품을 지원하고 구호물자 수송을 위한 특별 화물기를 투입하는 등 국경을 초월한 글로벌 나눔 경영 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